UPDATED. 2021-10-20 09:04 (수)
서울시, 추석연휴 ‘문여는 병원·약국’ 1만여 개소 운영…25개구 선별진료소 가동
상태바
서울시, 추석연휴 ‘문여는 병원·약국’ 1만여 개소 운영…25개구 선별진료소 가동
  • 이에렌 기자
  • 승인 2021.09.17 2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18~22일 응급의료기관 66곳, 문여는 병·의원 4,204곳, 약국 6,698곳 운영
동네 문 여는 병·의원과 약국 120·119 전화 안내, 인터넷, 앱으로도 확인 가능
25개구 보건소 선별진료소, 연휴동안 9~18시 운영 유지 코로나19 확산 방지 만전
경증질환은 응급실 말고 가까운 병원·약국 갈 수 있도록 미리 확인 안전한 연휴
사진:Pixabay
사진:Pixabay

서울시는 추석 연휴기간(9.18~9.22) 안전한 명절을 위해 응급의료기관, 문 여는 병·의원, 약국 총 10,968개소를 지정·운영한다. 25개구 보건소 선별진료소도 운영을 유지해 연휴에도 신속한 검사를 지원한다.

이번 연휴에 서울시내 66개 응급의료기관과 종합병원 응급실은 평소와 같이 24시간 운영한다.

응급의료기관은 ▴서울대학교병원 등 권역·지역응급의료센터 30개소 ▴서울시 동부병원 등 지역응급의료기관 19개소 ▴서울시 대한병원 등 응급실 운영병원 17개소 등 총 66개소가 문을 연다.

‘문 여는 병·의원’은 연휴 중 환자의 일차 진료를 위해 응급의료기관 외 병·의원 4,204개소에서 응급진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문 여는 약국’은 시문여는 병·의원 인근으로 지정해 6,698개소를 운영할 예정이다.

연휴에 우리 동네에서 문 여는 병·의원이나 약국은 전화, 인터넷, 스마트폰 앱을 통해 쉽게 안내받을 수 있다. 120(다산콜센터), 119(구급상황센터)로 전화해 안내받거나 스마트폰 앱 ‘응급의료정보제공(e-gen)’ 또는 서울시, 자치구, 중앙응급의료센터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안전상비의약품(소화제, 해열진통제, 감기약, 파스 등 4종류 13개 품목)은 편의점 등 안전상비의약품 판매업소 7,126곳(서울시홈페이지→안전상비의약품)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다.

서울시는 코로나19 조기 차단을 위해 25개구 보건소 선별진료소는 이번 연휴에도 9시~18시 운영을 유지하며 진단검사를 진행한다.

시는 안전한 명절을 위해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기본방역수칙과 안전한 물과 음식 섭취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요청했다.또, 감염병 방지를 위해 조금이라도 불안하면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것을 당부했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추석 명절기간 배탈, 감기와 같은 경증 질환은 응급실로 가지 마시고, 집 근처 병·의원, 약국을 이용할 수 있도록 120, 119로 미리 확인해 두시기 바란다.”며 “연휴에도 시민들이 의료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보건소 선별진료소, 문 여는 병·의원, 약국을 차질없이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