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0 09:47 (월)
서울식물원과 함께한 모든 순간, SNS 사진 공모
상태바
서울식물원과 함께한 모든 순간, SNS 사진 공모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1.09.06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6(월)부터 공모전 홈페이지 통해 접수… 사진 1인 최대 3장까지 응모 가능
서울식물원에서 촬영한 사진 응모 가능하며 풍경, 인물 등 분야 제한 없어
수상자 서울식물원장상 시상… 금상(1명) 100만원, 은상(2명) 50만원 지급
서울식물원 전경. 출처:서울시

2018년 10월 처음 시민개방 행사를 했던 서울식물원이 다음 달이면개방 만 3년을 맞이하면서 그동안 서울식물원과 함께 했던 시민들의 행복한 순간이 담긴 사진을 찾는다.

서울시는 9.6(월)~10.5(화) '2021 서울식물원 SNS 사진 공모'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1인 당 최대 3장까지 접수할 수 있다.

시는 지난 3년 동안 시민들이 서울식물원에서 남긴 아름다운 추억을 공유하고 코로나19로 인해 가치를 주목받고 있는 식물 및 식물원의 필요성과 중요성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기회를 갖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작품 접수는 한 달 동안 진행되며 서울식물원 홈페이지를 통해 공모전 홈페이지(snscontest.botanicpark.co.kr)에 접속, 작품을 응모할 수 있다. 한 사람이 여러번 중복 응모한 경우 최초 접수한 작품만 응모작으로 인정한다.

사진은 2018년 10월 임시 개방 이후 서울식물원에서 촬영한 모든 사진이라면 응모할 수 있다. 풍경, 인물, 스냅 등 분야에 제한이 없으며 응모자가 저작권을 소유한 작품이어야 한다. 단 서울식물원에서 촬영된 사진임이 확인되어야 하므로 접사 등의 사진은 접수할 수 없다.

가로 1,500픽셀 이상, JPG 형식의 파일만 접수 가능하며 수상작으로 선정되면 원본을 제출해야 한다.

서울식물원은 식물원의 아름다움을 충분히 담아냈는지, 촬영․표현기법 등이 서울식물원과 잘 어우러지는지를 다방면으로 평가해 수상작을 가려낼 예정이다.

수상자에게는 서울식물원장상이 주어지며 금상(1명)은 각 100만원, 은상(2명)은 각 50만원이 지급된다. 동상(3명)에게는 각 30만원, 장려상(10명)은 각 10만원을 시상한다.

수상작은 서울식물원 홈페이지, SNS 등을 통해 소개될 예정이며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시상식과 수상작 현장전시는 진행되지 않는다.

공모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서울식물원 홈페이지 또는 서울식물원 SNS (인스타그램․페이스북)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향후 SNS 해시태그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작품 응모와 관련한 문의는 운영사무국(☎070-4155-6868)으로 연락하면 된다.

시는 수상작에 한해 서울식물원 홍보, 교육 등 자료로 적극 활용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식물원 운영 전반에 시민의 창의적인 의견과 아이디어를 반영하여 시민의 손으로 만들어 가는 식물원으로 자리매김 시킨다는 계획이다.

한정훈 서울식물원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식물 전시를 통해 코로나19 속에서도 식물이 전하는 치유와 위로를 건네는 공간이 되겠다"고 하며 "서울식물원의 가치에 공감하고 관심과 애정을 보내주시는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