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18 19:46 (금)
모태펀드 2021년 2차 출자사업 선정 결과 발표
상태바
모태펀드 2021년 2차 출자사업 선정 결과 발표
  • 이아영 기자
  • 승인 2021.05.23 2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부‧문체부‧과기정통부 등 6개 부처 모태펀드가 3,746억원 출자하여 40개 펀드 7,468억원을 선정
‘한국판 뉴딜’ 추진을 위한 ‘스마트대한민국펀드’ 1,269억원
기업 성장을 위한 인수합병(M&A)·창업초기·여성기업펀드 등 3,134억원 선정
문화콘텐츠·과학기술·스마트교통 등 분야별 펀드도 3,065억원 선정
사진:미래경제뉴스
사진:미래경제뉴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권칠승, 이하 중기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 이하 문체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이하 과기정통부), 환경부(장관 한정애), 국토교통부(장관 노형욱, 이하 국토부), 교육부(장관 유은혜) 6개 부처는 5월 24일(월) ’21년 모태펀드 2차 출자사업의 자펀드 선정을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2차 출자사업에는 총 147개 펀드가 신청했으며, 심의를 통해 최종 40개 펀드가 선정됐다.

최종 선정된 40개 펀드에 모태펀드가 총 3,746억원을 출자하며 민간 투자자금 약 3,700억원이 매칭돼 총 7,468억원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지난해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모태펀드가 벤처투자 시장에 마중물을 공급해 민간의 자금을 벤처투자 시장으로 유입한 결과 벤처투자, 벤처펀드 조성 모두 종전 역대 최대실적을 경신했다.

올해 들어서도 지난 1분기 투자, 결성 모두 1조원을 넘어서며 역대 최대 실적을 이어가고 있다.

모태펀드 1차 출자사업을 통해 조성중인 1조 7,132억원과 이번 2차 출자사업을 통해 선정된 7,468억원 등 총 2.5조원 규모 벤처펀드가 이러한 벤처투자 열기를 이어나갈 전망이다.

이번 2차 출자사업을 통해 최종 선정된 펀드는 창업 초기부터 인수합병(M&A) 등 성장단계 기업과 한국판 뉴딜·문화콘텐츠·과학기술·미래환경산업·스마트교통·대학창업 분야 등에 투자될 예정이다.

스마트대한민국펀드 : 1,269억원 선정

한국판 뉴딜의 상징인 ‘스마트대한민국펀드’는 ’20~’25년까지 총 6조원을 목표로 ’20년에는 당초 목표였던 1조원을 훌쩍 넘어 1조 6,000억원 규모로 추가 조성했다.

지난 모태펀드 1차 정시 출자사업을 통해 약 9,000억원을 조성 중이며 이번 2차 정시 출자사업에서 1,269억원의 펀드를 추가 선정해 ’21년 총 1조원 규모 펀드가 조성될 전망이다.

지난해 조성된 1조 6,000억원과 올해 선정된 1조원 등 총 2.6조원 규모로 혁신 스타트업과 벤처기업이 비대면, 바이오, 그린뉴딜 분야에서 일자리 창출과 글로벌 시장 선점에 나설 수 있도록 투자될 예정이다.

인수합병(M&A), 창업초기, 여성기업 등 분야별 펀드 : 3,134억원

투자-회수-재투자의 원활한 선순환 생태계 촉진을 위해 기업의 인수합병을 위한 ‘인수합병(M&A)펀드’를 1,000억원을 선정했고, 민간 벤처캐피탈의 투자에 정부 기술개발(R&D)자금을 1:1로 매칭 투자하는 방식의 ‘기술개발(R&D) 매칭펀드’를 341억원 조성한다.

또한 창업 3년 이내 초기기업 등에 중점 투자하는 ‘창업초기펀드’ 1,345억원, 여성의 창업을 촉진하고 여성기업의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여성기업펀드’ 200억원, 기술지주회사가 보유한 기술의 사업화를 촉진하기 위한 ‘기술지주펀드’ 80억원, 재무적 성과와 사회적 가치실현을 동시에 추구하는 소셜벤처기업에 투자하는 ‘소셜 임팩트펀드’도 167억원 선정했다.

문화콘텐츠, 과학기술, 스마트교통 등 부처 분야별 펀드 : 3,065억원

문체부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콘텐츠기업의 재기를 지원하는 펀드 262억원과 한국영화에 투자하는 펀드 586억원을 선정했다.

과기정통부는 실감콘텐츠 등 가상융합(XR) 산업분야 투자펀드 400억원, 공공기술 사업화 기업 투자펀드 200억원 및 연구개발특구 혁신기업에 투자하는 펀드 190억원을 선정했다.

환경부는 친환경차, 재활용 산업 등 녹색산업 영위 중소·벤처 환경기업에 투자하고 장기적으로 민간의 녹색투자 활성화를 촉진하는 ‘미래환경산업펀드’ 565억원을 선정했다.

국토부는 교통, 물류 등 국토교통산업에 투자하는 펀드를 176억원 조성한다. 특히 드론, 스마트물류, 자율주행차 등 스마트 디지털 융합 분야를 신설해 500억원 규모를 선정했다.

교육부는 정부와 대학 등이 대학창업기업에 중점 투자하는 186억원 규모의 ‘대학 창업펀드’ 6개(신규 3개, 지방 4개)를 선정했다. 특히 올해는 민간 자금을 높게 유치하거나 지방 소재 운용사의 경우 우대 선정했다. 선정된 6개 운용사는 앞으로 혁신 성장의 주역인 대학 창업기업(학생, 교원 등)에게 투자를 촉진해 대학발 창업을 활성화하는데 마중물 역할을 할 것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