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재능대, 영화동아리 제4회 비만영화제 ‘최우수상’ 수상
상태바
인천재능대, 영화동아리 제4회 비만영화제 ‘최우수상’ 수상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2.11.25 2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영화동아리 ‘커튼콜’에서 제작한 단편영화 ‘최고의 만찬’ 으로
작품상과 배우상 수상
영화제 단체 사진. 출처:인천재능대학교
영화제 단체 사진. 출처:인천재능대학교

인천재능대학교(총장 김진형) 학생영화동아리 ‘커튼콜’에서 제작한 단편영화 ‘최고의 만찬’이 11월 22일 진행된 제4회 비만영화제 시상식에서 최우수 작품상과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최고의 만찬’ 은 총 21분 분량으로 ‘밝고 긍정적이지만 먹는 것을 좋아하는 비만의 여주인공이 자신의 노력으로 점차 주위의 시선을 의식하기 보다는 스스로 자신감을 회복하고 나 자신을 찾아간다‘는 내용의 영화이다.

연출을 맡은 인천재능대 서유담 감독은 “앞으로도 대학과 우리들의 이야기를 영화로 담아내는 작업을 꾸준히 할 것이며, 영화 작업을 통해 학생들의 열정과 노력을 아름다운 콘텐츠로 만들어 내도록 하겠다. 이러한 활동을 할 수 있게 지원해준 대학에 감사하다."며 "열정적으로 배우와 스텝으로 참여해준 동료들에게 수상의 영광을 돌린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번 영화제에서 2개의 트로피를 수상한 ‘최고의 만찬’은 유튜브 ‘씨네허브’ 채널에서 시청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