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0 09:47 (월)
제우스, 커피전문점에 바리스타로봇 ‘ZERO’ 도입
상태바
제우스, 커피전문점에 바리스타로봇 ‘ZERO’ 도입
  • 이아영 기자
  • 승인 2021.08.03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건비 ‘제로’인 바리스타로봇 선보여… 매장 관리 편의성 개선
에피소드 마르코에 도입된 제우스 6축 다관절 로봇. 출처:제우스
에피소드 마르코에 도입된 제우스 6축 다관절 로봇. 출처:제우스

제우스(079370, 대표이사 이종우)가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 ‘커피에 반하다’의 무인 시스템 에피소드 마르코(EPISODE MARCO)에 자사 ‘6축 다관절 로봇(ZERO)’이 탑재된다고 3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으로 비대면 소비의 수요 증가와 인건비 상승으로 다관절 로봇으로 운영하는 무인 카페가 확산되는 추세다.

무인 매장은 매장 관리의 편의성과 운영 시간이 확대되는 장점이 뚜렷해 증가 추세가 장기적으로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커피에반하다의 24시 무인 카페 시스템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과 키오스크로 고객이 간편 결제를 완료하면 로봇 바리스타가 주문한 메뉴를 제공한다.

이번에 도입되는 제우스 다관절 로봇은 균일한 맛의 커피와 음료를 대기 시간 없이 빠르게 제조할 수 있다.

제우스 6축 다관절 로봇 ZERO는 가격 경쟁력을 바탕으로 제조산업 현장뿐만 아니라 식품·음료와 같은 B2C 산업 현장에서도 활용되고 있다.

제로는 바리스타 기능을 비롯해 피자·치킨 조리 등 다양한 전문 기술을 수행하는 데 적합하다.

특히 선회 동작 특허기술인 ‘패스스루(Pass-Through)’를 적용해 30% 이상 공간 절약 효과가 있으며, 자판기 형태의 탑재도 할 수 있다.

한편 로봇 바리스타 에피소드 마르코는 인천 루원시티점을 시작으로 동탄석우점, 부천오정점 등 여러 무인 매장에 탑재를 앞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