큰글자책으로 독서의 즐거움을 누리세요
상태바
큰글자책으로 독서의 즐거움을 누리세요
  • 이에렌 기자
  • 승인 2020.08.26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공공도서관 660곳에 큰글자책 27종 18,900권 배포
100세 수업 표지 이미지
100세 수업 표지 이미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한국도서관협회(회장 남영준)와 함께 어르신의 독서 생활을 돕기 위해 큰글자책 27종 18,900권을 전국 공공도서관 660곳에 배포한다고 밝혔다.

문체부는 2009년부터 시력 문제로 독서에 관심이 떨어지는 50대 이상 연령층이 돋보기 등 도구 없이 독서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큰글자책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큰글자책 242종 13만여 권을 공공도서관에 보급했다.

글자 크기 확대, 역대 최대 많은 27종 선정

특히 올해는 더욱 많은 어르신들에게 독서 생활의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2019년 설문조사 결과를 반영, 글자 크기를 16포인트로 확대했다. 아울러 어르신들이 선호하는 책을 큰글자책으로 제작하기 위해 도서관 거대자료(빅데이터)와 대형 인터넷 서점 판매 통계자료를 바탕으로 도서관 및 출판계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사업 시작 이래 최대 많은 27종을 선정했다.

* 기존에는 15포인트(초등학생 교과서 글자 크기)로 제작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늦어도 9월부터는 공공도서관에서 어르신들이 「100세수업」(김지승, 월북), 「2020 부의 지각변동」(박종훈, 21세기 북스) 등, 경제, 건강, 철학 등 다양한 주제의 큰글자책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