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무역마스터 글로벌 전문가 육성지원사업 확대
상태바
강남구, 무역마스터 글로벌 전문가 육성지원사업 확대
  • 이에렌 기자
  • 승인 2020.08.11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개 교육과정 신규 추가 … 강남거주 만 34세 이하에 교육비 50% 지원
사진:미래경제뉴스
사진:미래경제뉴스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구현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한국무역협회와 공동으로 진행 중인 무역마스터 글로벌 전문가 육성지원사업에 지난달부터 ‘미국 융·복합 S/W 인력양성’과 ‘KITA 일본취업학교’의 2개 신규 교육과정을 추가해 확대 지원하고 있다.

구는 과정을 신청한 강남에 거주하는 만 34세 이하 대학졸업자·졸업예정자에게 교육비의 50%를 지원하며, 이들은 이달부터 12월까지 5개월간 무역아카데미 ICT센터에서 교육을 받는다. 과정 수료 후에는 관련 기업체 매칭 등 취업연계를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미국 융·복합 S/W인력양성’ 과정은 글로벌 ICT기업의 현장 중심형 인력 양성을 목표로 ▲비즈니스 영어, 취업전략 등 글로벌역량 교육 ▲JAVA 프로그래밍, Database, 웹컴포넌트, AI 등 실무역량 교육이 진행되며, ‘KITA 일본취업학교’ 과정은 국내 직무연수와 현지 구직활동을 병행하며 ▲일본어와 현지문화 학습 등 실무역량을 교육한다.

서원희 일자리정책과장은 “취업난을 겪고 있는 청년들을 글로벌 실무형 인재로 육성하고, 나아가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이끌어갈 ‘온택트(ontact)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양질의 청년 일자리를 창출해 ‘미래형 매력 도시, 강남’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