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0 21:42 (월)
‘공공데이터 청년 인턴십’ 전국 8천여명 7월 31일까지 모집
상태바
‘공공데이터 청년 인턴십’ 전국 8천여명 7월 31일까지 모집
  • 이에렌 기자
  • 승인 2020.07.22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지방‧공공기관에서 공공데이터 개방 및 품질진단 등 지원
사진:Pixabay
사진:Pixabay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7월 22일부터 7월 31일까지 ‘공공데이터 청년 인턴십’에 참가할 8천여명의 청년인턴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공공데이터 청년 인턴십’은 한국판 뉴딜 핵심과제인 공공데이터 개방을 통해 데이터 댐을 함께 만들어나가는 프로그램으로 올해 처음으로 시작되는 사업이다.

모집 대상은 만 19세 이상부터 만 34세 이하 청년 8천여명이며, 학력‧전공‧성별‧어학성적 등 자격 제한은 없다.

근무 장소는 전국의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광역‧기초), 공공기관 등으로 전국단위로 모집한다.

교육은 8월 17일부터 28일까지 온라인 중심으로 2주간 진행되며, 근무는 9월 1일부터 12월 18일까지 약 4개월간 하게 된다.

급여는 세전 월 180만원이며 주 5일 40시간 근무이다. 출장비‧교통비‧교육비 등이 추가 지급되며 면접 등의 취업활동 시에는 공가를 받을 수 있다.

인턴십은 데이터 교육과 데이터 일 경험 기회 등 데이터 분야 경력개발을 지원하는 디딤돌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참가자는 2주간의 데이터 관련 교육을 이수한 후 약 4개월 동안 공공기관 등에 배치되어 데이터 개방, 품질진단 등의 실무경험을 하게 된다.

교육은 사전 역량진단을 통해 수준별로 진행할 예정이며, 평가 결과에 따라 지역‧업무난이도 등을 고려하여 배치할 예정이다.

프로그램 종료 후에는 공식 수료증과 경력증명서를 발급하며, IT업종 희망자 대상으로 2주간 추가 전문교육을 제공한다.

그 외에도 전문가의 기술상담, 멘토링, 취업지원 연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모집은 7월 22일(수)부터 7월 31일(금)까지 공공데이터포털(www.data.go.kr)을 통한 온라인 접수만 가능하다.

박상희 행정안전부 공공데이터정책관은 “공공데이터 개방은 데이터 경제로의 이행을 견인하는 촉매제”라며, “청년들의 공공데이터 관련 업무경험을 통해 데이터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인턴십 이수 후 데이터 분야 취업에도 도움이 되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