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3 12:12 (월)
LS전선, 랜 케이블 ‘SimpleWideTM’ 출시...전송 거리 2배 확장
상태바
LS전선, 랜 케이블 ‘SimpleWideTM’ 출시...전송 거리 2배 확장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0.07.21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S전선이 랜 케이블 심플와이드를 출시했다. 출처:LS전선
LS전선이 랜 케이블 심플와이드를 출시했다. 출처:LS전선

LS전선(대표 명노현)이 데이터와 전력을 200m까지 동시에 보낼 수 있는 랜(LAN) 케이블 SimpleWideTM(심플와이드)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기존 랜 케이블의 전송 거리의 한계인 100m를 2배로 확장한 세계 최고 수준의 제품이다.

‘SimpleWideTM’는 주로 IP 카메라와 전화, CCTV, IoT 장비 등을 연결하는 데 사용한다. 별도의 전원 케이블과 콘센트 등이 필요 없고 천장과 틈새 공간 등 전원을 설치하기 어려운 곳에도 쉽게 설치할 수 있다.

또한 랜 케이블을 100m 간격으로 연결하는데 필요했던 허브 등 접속 장비도 절반으로 줄일 수 있다.

LS전선은 전원, 접속 기기 등 장치 및 공사 비용을 50% 이상 절감할 수 있다며 ‘SimpleWideTM’는 랜 케이블 업계의 상식으로 통했던 접속 간격을 2배로 늘린 혁신적인 제품이라고 밝혔다.

LS전선은 최근 스마트 공장과 빌딩의 확산, 사물인터넷(IoT) 인프라 구축 등으로 시장이 급성장할 것으로 보고 마케팅을 집중할 계획이다. 특히 건물 내 산발적으로 설치되는 IP카메라와 CCTV 등에 사용이 확대될 것으로 보고 있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정부의 ‘디지털뉴딜’ 정책에 따라 디지털 인프라 구축이 활성화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차세대 융복합 제품과 지능형 제품 등의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