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5 14:10 (금)
코로나19 대응 소상공인 금융지원 신속 집행, 신청 후 5일대 대출 실행
상태바
코로나19 대응 소상공인 금융지원 신속 집행, 신청 후 5일대 대출 실행
  • 이아영 기자
  • 승인 2020.03.27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의 자금애로 해소를 위해 12조원 규모의 “초저금리 금융지원 패키지” 마련
수요 급증으로 신속한 집행에 애로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은 3월 27일 관계기관 합동으로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소상공인 금융지원 신속집행 방안'을 발표했다.

1~3등급의 고신용자는 시중은행을 이용하고 4~6등급의 중신용자는 기업은행, 7등급 이하의 저신용자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신청 후 5일 이내 대출이 집행될 수 있도록 했다. 

신용 등급이 높다면 시중은행에서 3000만원까지 4월 1일부터 1.5% 금리로 보증료 없이 대출 가능하다. 총 대출 한도액 3조 5000억이 책정되었다.

4~6등급 중신용자는 기업은행을 이용할 수 있고 총 대출 한도액은 5조 8000억원이다.

7등급 이하 소상공인은 3월 25일부터 소상공인진흥공단(소진공)에서 대출 신청을 받는다. 은행을 통한 대리대출이 아닌 '소진공 1000만원 직접대출'로 일원화했다. 소진공 대출은 4등급 이하만 신청할 수 있으나 수요가 급증하면서 오랜 대기시간과 서류 미비 등 재방문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

혼잡을 방지하기 위해 소상공인이 대출 신청 전 신용등급을 사전조회하여 본인에게 적합한 대출기관을 방문하도록 유도하고, 온라인 접수와 제출서류 간소화 등 고객 불편 최소화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