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4 08:36 (월)
中企 기술개발제품 성능인증부터 공공판로까지 도와드려요
상태바
中企 기술개발제품 성능인증부터 공공판로까지 도와드려요
  • 이아영 기자
  • 승인 2020.02.03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 기술개발제품의 조달시장 진출을 위해 성능인증 및 우수제품 판로 지원
올해 450개 제품 성능인증 및 기술개발 우수제품 2천억 원 이상 시범구매 추진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는 올해 450개 중소기업 기술개발제품에 대한 성능인증과 아울러, 공공기관이 기술개발 우수제품 2천억 원 이상을 시범구매토록 할 계획이라고  2월 3일 밝혔다.

중기부는 우수 기술을 제품화했지만, 판로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들의 조달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기술개발제품에 대한 성능인증과 시범구매제도를 운영 중이다.

성능인증은 중기부가 성능을 인정(3년, 1회 3년 연장 가능)해 준 중소기업 기술개발제품(20종)에 대해 공공기관이 신뢰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판로를 지원하는 제도로 연중 신청이 가능하다.

성능인증을 받은 중소기업 제품은 공공기관이 수의계약을 통해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다. 또한, 중기부가 인증제품의 구매증대를 위해 공공 기관에 우선구매를 요청할 수 있다.

중기부는 지난해 366개 제품에 대해 성능인증을 했으며, 올해는 450개 이상의 제품을 인증할 계획이다.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제도(이하 시범구매제도)’는 조달 납품실적이 적고 인지도가 낮은 창업기업 및 조달 첫걸음 기업의 기술개발 신제품에 대한 판로개척을 지원하기 위해 2018년에 새로 도입한 제도다.

성능인증, 신제품인증 등 기술개발제품을 보유한 중소기업이 시범 구매를 중기부에 신청하면 전문가로 구성된 심의위원회가 조달구매에 적합한 제품을 선정하고, 이 제도에 참여하는 공공기관이 제품을 구매하는 제도다.

지난해의 경우 참여 공공기관을 대폭 늘어 모두 355개 기관에서 1,775억 원을 구매(중기부가 선정한 192개 제품)했다. 이는 지난 2018년 실적인 268억 원의 6.6배로 괄목만 할 성과이다.

중기부는 올해 참여기관을 늘려 수요시장을 추가로 확대하는 것은 물론, 더 많은 기업의 참여를 유도해 규모를 2,000억 원 이상으로 늘릴 계획이다. 2월부터 총 5회(2·4·6·8·10월)에 걸쳐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성능인증 및 시범구매제도 신청은 ‘공공구매 종합정보망’(www.smpp.go.kr)에서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다.

노용석 글로벌성장정책관은 “중소기업이 성능인증과 시범구매제도를 잘 활용한다면, 초기 판로개척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면서,

“특히 올해는 시범구매 선정제품 중 소비재 제품의 경우, 조달시장 외 공영홈쇼핑, 정책매장 등과 연계해 민간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해 기업의 성장을 돕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